2013/07/02

大邱市で新たな慰安婦博物館の為に募金活動



大邱市で「挺身隊ハルモニと共にする市民の会」が、新たな慰安婦博物館を作る為の募金活動を行っている。ブレスレットを作ったのは、以前にもオリジナルバッグを販売するなどして(ブルーミング・プロジェクト)ハルモニを支援してきた高麗大学の学生グループ。[参考 imaeil.com 2013.7.1]

[포토뉴스] 위안부 역사관 건립 거리 모금

‘위안부 할머니들의 못다 핀 꽃을 우리가 함께 피워 드릴게요.’ 일본군 위안부 역사관 건립을 위한 거리모금 캠페인이 29일 오후 대구 동성로에서 정신대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 주최로 열린 가운데 시민들이 ‘희움’(희망을 꽃피움) 팔찌를 구입하고 있다. 이 팔찌는 일본군 ‘위안부’ 피해자 할머니들의 인권회복 운동을 지지하기 위해 고려대학교 경영대 동아리 사이프(SIFE)의 블루밍 프로젝트팀에 의해 만들어졌다.

0 件のコメント:

コメントを投稿